노래듣고 만화짜는걸 가끔 합니다. 그중 하나고 가장 분량이 길었던 편이며 재대로 완성한게 이게 전부군용.

Byoung Wook Jo님의 창작활동을 응원하고 싶으세요?