사실 이건 2010년 부터 했던건데 그렸던게 수작업이라 급하게 편집해서 만든버전입니다.



Byoung Wook Jo님의 창작활동을 응원하고 싶으세요?